Today
2022.08.16
로그인 |  회원가입
| 공지/이벤트 | 전체기사
> 뉴스 > 재난포커스속보
     
숲속놀이터, 유아, 어린이들 나무숲 폭염저감효과
2022년 08월 05일 (금) 08:38:28 한지현기자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기후변화로 인해‘열섬현상’과 ‘열돔현상’이 극심해짐에 따라‘숲속놀이터(유아숲체험원)’가 여름철 폭염 시기에 유아·어린이들이 더위를 피할 수 있는 대표적인 도시숲이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였다.

장마가 끝나는 7월 말부터 8월까지 수도권의 폭염과 열대야 일수가 평년보다 많을 것으로 예상되며, 코로나19의 재확산 여파로 인해 마스크까지 착용하고 있어 여름철 체감온도는 더욱 높아질 것이다.

숲속놀이터(유아숲체험장), 도심공원(어린이공원), 도심 3곳의 대기 온·습도와 피실험자의 얼굴표면온도를 한낮 12시부터 16시 사이에 10회씩 열화상카메라로 측정하여 비교하였다. 얼굴표면 온도를 측정한 결과 숲속놀이터에서 35.6℃, 도심공원에서 37.0℃, 도심에서 38.4℃로 측정되었으며, 도심에서보다 숲속놀이터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낮게 나타났다.

또한, 열스트레스지수(PET)를 분석한 결과, 도심에서는 38.7℃, 도심공원에서는 37.3℃, 숲속놀이터에서는 33.2℃로, 숲속놀이터에서의 열스트레스지수가 도심보다 약 16.5%가 낮게 나타났다.

열스트레스지수 PET(Physiologically Equivalent Temperature)은 기온, 상대습도, 풍속, 복사에너지 등을 종합하여 인간이 실제로 느끼는 열 스트레스를 단계별로 나타낸 지표이며 온도와 같은 도(℃)를 단위로 사용하지만, 기온과는 다른 값이다.

나무는 잎에서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물을 수증기로 만드는 증산작용으로 도심 열기를 식히고, 태양 직사광선을 막는 그늘 효과와 지면의 반사열을 줄이는 반사열 저감효과로 인해 기온을 낮춘다.

이임균 도시숲연구과장은 “숲속놀이터는 도심 취약계층인 유아·어린이들이 나무와 숲의 폭염저감효과를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휴식·교육 공간이다”라며 “숲속놀이터뿐만 아니라 도시공원과 같은 다양한 그린인프라를 조성하여 도심 내 폭염현상을 낮추어 주어야 한다”라고 전했다.

-한지현기자
ⓒ 위기관리경영(http://www.bcper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여수소방서 소방장 윤대희
가장 많이 본 기사
질병관리청, 액상, 전자담배 일반...
광주시, 하남산단 주변 미세먼지 ...
구리시, 살수차 등 수시 운영, ...
시흥시, ‘미세먼지 스캐닝 라이다...
부산시, 해양 미세먼지관측위성 2...
서울시, 4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전북도, 환경친화 자동차 조례 개...
산림청, 산림 분야 ESG 협약 ...
도시 미세먼지, 미생물 품은 환경...
한화진 환경부장관 “초미세먼지 농...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정기구독 광고문의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 거부
주소: (우) 07402 서울 영등포구 가마산로46가길 9, 2층 ㆍ TEL) 02-735-0963 ㆍ FAX) 02-722-7073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0353 ㆍ등록연월일:2007년 4월 16일ㆍ 발행인:ㆍ 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Copyright 2007 Daily 위기관리경영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di-focus.com